메뉴목록으로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

작가 이야기

판매중인 작품

구매후기

  • [시즌 6] 자이언트 매듭팔찌 심플하고 아기자기하게 이쁘네요. 잘차고 다니겠습니다.
     | 유용진
  • [시즌 6] 자이언트 매듭팔찌 너무예쁘네요 어떤의상에도 무난하개잘어울리고 평소하고싶었던팔찌라 더욱맘에듭니다 감사해요
     | 고경숙
  • 쿠리치바 매듭 팔찌 너무 예뻐요~ 오자마자 착용 했어요~ 사이즈도 잘맞고 데일리로 좋은거 같아요~ 요즘 보라가 너무 눈에 들어왔는데 잘 구매한것같아요~
     | soo kyoung♥
더보기

스토리

  • 2019년 10월 21일 [크래프트링크 25% 할인전]

    안녕하세요.
    이제 완연하게 접어든 가을을 맞이하여
    크래프트링크에서 할인전을 진행합니다.

    일시: 10월 18일 ~ 10월 31일
    할인대상: 라틴 & 코리아 컬렉션 전품목
    할인율: 전 대상 25%

    여름동안 많은 사랑을 전해주셔서 대단히 감사합니다.
    올 여름 주신 사랑으로 중남미 원주민들과
    대한민국 미혼모 분들께 의미있는 도움을 드릴 수 있었기에
    감사의 뜻으로 할인전을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망설이셨던 팔찌라인도 겟하시고,
    앞으로도 많은 응원과 후원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할인을 한다고 중남미 원주민과 미혼모 작가분들께
    돌아가는 수익이 줄어드는 일은 절대 없습니다.
    진행하는 할인전과 별개로 저희와 함께하시는 작가님들의
    수익은 동일하게 제공 됩니다.

  • 2019년 10월 16일 [코리아컬렉션 시리즈]
    Vol3. 나혜석 작가의 조선여성 첫 세계 일주기

    나혜석 작가님은 우리나라 역사상 최초로
    세계일주를 했던 여성입니다.

    1927년 9월 3명의 자녀를 부모에게 맡기고
    남편과 세계일주를 시작한 그녀는 1년 8개월동안
    12개국 20여개의 도시를 여행하며, 4가지 질문의
    답을 찾으려 했습니다.

    첫째, 사람은 어떻게 살아야 잘 사나?
    둘째, 남녀 사이는 어떻게 살아야 평화스럽게 살까?
    셋째, 여자의 지위는 어떠한 것인가?
    넷째, 그림의 요점은 무엇인가?

    그리고 넓은 세상에서 보고 느꼈던 점을
    그녀가 가진 네가지 질문의 관점에 기대어
    글과 그림으로 표현을 했는데, 대표적인 작품으로
    ‘조선여성 첫 세계 일주기’와
    ‘자화상’이 있습니다.

    특히 ‘자화상’은 중성적인 이목구비와
    전체적으로 어둡고 우울한 톤의 그림으로
    시대에 대항해 서구적 신여성의 우아한 자태를
    표현하였다고 평가됩니다.

    지금도 아무나 함부로 갈 수 없는
    장기간의 세계일주를 남성중심주위가
    판을 치는 세상에서 이루어낸 나혜석 작가님의
    삶과 그 작품들은 우리에게
    성별의 차이는 우리 사회에 무관한 요소라는
    것을 보여 줍니다.
  • 2019년 10월 08일 [코리아컬렉션 시리즈]
    Vol2. 영화보다 더 영화같은 박차정 의사의 삶

    2015년 우리는 영화 ‘암살’에서 열연한 전지현
    배우님을 통해 박차정 의사의 삶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박차정 의사의 삶은 실로 영화보다
    더욱 치열했고, 의로웠습니다.

    1910년 부산에서 태어난 박차정 의사는 아버지와
    두 오빠 모두 독립을 위해 목숨을 바친 집안에서
    자라며 항일 의식과 투쟁심을 키웠습니다.

    그녀는 고등학생때부터 학생 항일운동을 주도했고,
    1930년 1월 11개의 여학교에서 일어난 시위투쟁을
    배후에서 조정하기도 하며 수차례 체포와 감금을
    당한 끝에 중국으로 망명했습니다.

    중국에서 만난 남편 김원봉과 의열단의 수장으로
    선봉에 직접 서서 전투원들을 이끌며 독립투쟁을
    이끌었으나 전투 중 맞은 총상의 후유증으로
    광복을 채 두 달도 안남기고 순국 하고 맙니다.

    “대한민국을 세운 건국의 어머니”
    박차정 의사의 업적과 유산을, 그녀의 피와 땀을
    우리는 절대 잊지 않을 것 입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