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목록으로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

판매중인 작품

  • 인기순
  • 최근 등록일 순
  • 즐겨찾기가 많은 순
  • 구매후기가 많은 순
  • 판매수가 많은 순
  • 앞마당채송화 오필리오스 [20%] 36,000 원 45,000원
    블루빛이 쨍한 오팔을 찾고 싶었는데 여기서 찾았어요^^ 천연오팔로이 정도 색감이면 가격이 만만치 않을텐데 합리적 가격에 변채가 정말 뛰어나더라구요😊😊 사진과 실물이 똑같아요 처음
  • 앞마당채송화 ☁구름똥☁ [20%] 36,000 원 45,000원
    너무 만족해요 사진이 진짜 실물을 못담더라구요....!! 선물받는 친구도 좋아해줬으면 좋겠네요!!😄
  • 오늘 택배로 받아봤는데 정말 맘에 듭니다. 알이 잔잔하고 금가루가 뿌려진듯이 반짝여서 너무 이쁩니다 서비스로 주신 팔찌와 진주귀고리 사탕두개 잘먹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앞마당채송화 🐚니모친구🐚 [20%] 30,400 원 38,000원
    원래 빨강은 취향이 아니나 여름 휴가도 못가는 쓸쓸한 폭망 인생에 스쿠버 다이빙으로 산호 구경도 못할 바엔 산호 팔찌다!! 라며 데꼬왔음다. 신작 할인에 거의 충동적으로 데꼬
  • 평소 잠을 잘 못잔다는 언니한테 선물을 했어요 원석에 담긴 의미가 딱 맞아서 더 좋은 선물이 됐던 것 같아요 언니한테 팔찌 사이즈를 재야한다고 했더니 줄자가 없어서 휴지로 쟀다는
  • 앞마당채송화 페루의밤 [20%] 204,000 원 256,000원
  • 앞마당채송화 🌹장미꽃바구니🌹 [20%] 59,000 원 73,900원
    드뎌 장미 꽃바구니 받았어요 ! ! ! 여성 여성한 크기의 원석들이 장미들 처럼 쪼르륵~~~ 그 옆으로 멋있고 예쁜 실버참들이 꽃바구니의 장식을 완성하고 있어요. 착용하
  • 정말 마시멜로우 같은 흰색과 팟텔톤의 분홍의 조화가 예쁜 퀸콩크쉘과 포도알 같은 짙은 보라색의 수정이 실버참들과 예쁘게 어우러진 팔찌이네요 ㅎㅎㅎ~ 예쁘게 잘 착용하려구요~
  • 정말 말로는 다 표현이 안될만큼 너무너무 예뻐요ㅠㅠㅠㅠㅠ은은하게 푸른빛이 돌면서도 또 각도에 따라 무지갯빛이 보이는게 사진으로 보는것보다 훨씬 만족스럽고 너무맘에 들어요ㅠㅠㅠ귀걸이
  • 앞마당채송화 🌹장미이야기🌹 [20%] 44,800 원 56,000원
  • 앞마당채송화 음...😊그날밤팔찌 [21%] 71,000 원 89,900원
    ^^레인보우 문스톤이 저에게 금기운,수기운을주는 원석이라 맞춤제작 부탁드렸어요^^♡ 넘 예쁘고 고급져요!!! 우아하고 기품있어보여 좋네요♡작가님 감사해용 ㅎㅎㅎ
  • 오늘 받았어용~ 솔직히 만원이라서 별기대안했는데 진짜 예뻐요~😍😍 팔찌 두개 구매에 뭘이리 많이 챙겨보내주셨는지~~ 감사합니다❣ 그런데 제가 둘다 우레탄줄로 변경한다하고선 깜빡하고
  • 앞마당채송화 🐱냥코센세이🐱 [20%] 34,000 원 42,900원
  • 앞마당채송화 빛의각도 [20%] 55,200 원 69,000원
    이쁘긴한데 사이즈 미스....ㅠㅠ
  • 앞마당채송화 깊은밤바다 [20%] 119,000 원 149,000원
    짙고 푸른 남색의 사파이어가 순수하게 예쁜 반지에요~ 크기가 좀 작은데도 포인트로 존재감 쁌쁌~~ 아름답고 고귀함을 느끼게 되어요~작가님 감사합니다~~^^
  • 셔츠나 티위에 꺼내서 착용하려고 길이 길게했는데 진짜.. 딱 원하던 디자인이에요 빛받으면 더예쁨 ㅠㅠ 사진에 다 못담는게 아쉽네요 친구도 보고 예쁘데요 예쁜 목걸이 만들어주셔서 감
  • 앞마당채송화 🌕골든브릿지🌕 [20%] 33,600 원 42,000원
    정말 기다리고 기다리다 주문해서 받은 골든 브릿지 💗작가님이 정말 예상보다 칼같이 배송해주셨어요.🙏 실물은 정말 너무너무너무 이뻐요.... 골드시트린이 반짝반짝 빛나는게 정말 최고
  • 그동안 악세사리 사면 항상 타박만 하던 사람이 이건 예쁘대요. 애초에 초커로 하려고 했던건데 작가님 배려로 2cm 추가결제 하고 받았는데 생각했던 것보다 사알짝 길어요. 꼬리체인
  • 개인적으로 알이 작아서 아쉬워요 ㅠㅠㅠ 라리마의 색을 더 크게 잘 보고 싶었는데...! 플로와 함께라서 알이 ㅋㅋㅋㅋㅋㅋㅋ 더 극단적으로 작아보이는 거 같아요 정작 귀는 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