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목록으로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

2019년 10월 10일

후기하나도 없을때부터 이 케이스를 살까말까 고민 했었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여러 후기를 보고 사기로 결정했습니당 후기에서 상자열면 좋은향이 난다고 하셨는데 이미 향에서 매료가 되서 더 이쁘게 보이는것 같아요! 보면 볼수록 더더 이쁜건 당연하구요ㅎ 살짝 아쉬운건 장미꽃 부분이 울퉁불퉁한게 조금 아쉽긴해요 장미의 본연의 모양대로 보이게 얇게한다면 안전하지 못해서 두껍게하시다보니 이렇게 된것같은데 몇군데가 볼록... 튀어나와있어서 좀 아쉬워요 ㅠㅠㅠ 다른사람 눈에는 안보이고 제가 꼼꼼하게 보다보니 신경쓰이는것같아서 그냥 이쁘니까 됬징!!! 하고 잘쓰겠습니다ㅎ 케이스와 함께 주신 여일 스티커를 같이 넣어서 해보니 폰이 검은색이라 밋밋해 보였던게 깔끔해지고 좋습니다ㅎ 감사합니다 작가님!

작품의 다른 구매후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