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목록으로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

2019년 10월 01일

받자마자 해먹었습니다. 한마디로 우와!! 정말 집밥이였습니다. 야채도 싱싱하고 고기도 냄새 전혀 안나고 비계도 적어서 그야말로 대박이였어요. 게다가 양도 많아서 두 사람이 넘 넘 맛있게 먹었습니다. 양념장도 넉넉해서 좋았어요. 밥수저로 듬뿍 4스푼 넣으니까 딱이였어요. 깻잎은 자르지않고 그냥 쌈 싸먹었네요. 넘 간편하게 맛있는 요리를 먹을 수 있어서 무한감동입니다. 후기 잘 안쓰는데 감사한 마음에 받자마자 해먹고 먹자마자 후기 남기며 감사한 마음 표현합니다. 늘 변함없는 맛과 서비스 기대하며 번창하시기를 응원합니다.